Opera mini 잠깐 사용기 잡동사니

  지리하게 애플의 승인을 기다리던 opera mini가 오늘 앱스토어에 공식으로 등록되었길래, 얼른 가서 받아서 설치해 보았습니다.

  opera mini는 일반 웹브라우져와는 달리 opera 사의 서버로 웹페이지가 전송되어 자체적인 압축 기술로 다시 브라우져로 전송되는 기술을 사용하고 있어서, 다른 스마트폰에서도 많은 사용자를 확보하고 있는 데 과연 아이폰에서는 어떨지 궁금하기도 했고 말이죠.


  한글화는 잘 이루어져있네요. 


 기본 북마크 페이지는 오페라 커뮤니티, 네이버, 네이트, 다음, 오페라 모바일 앱 페이지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웹페이지 로딩 속도는 생각보다 빠르지 않습니다. 이건 오페라 미니의 중간 서버가 한국에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만 사파리의 대체용으로 쓰기엔 확실히 부족해 보이네요. 그리고 위 스크린 샷을 보면 좌측은 오페라 미니로 이 블로그를 들어올 때 보이는 화면인데, 자체적인 페이지 디코딩을 통해 보여주기 때문인지, 페이지에 비해 글씨가 너무 작아 사실상 실루엣만 보입니다.. 반면에 사파리는 자체적으로 페이지를 화면에 맞춰 보여주어 따로 확대를 하지 않아도 그럭저럭 보입니다.. -_-;;     확대를 했을 때는 양쪽도 괜찮은 모습을 보이지만, 페이지 자체를 아이폰에 맞게 축소시킨 사파리와는 달리 프레임 비율 자체는 그대로 두고 텍스트의 폰트만 줄여 로딩한 오페라가 브라우징 하기엔 조금 더 불편합니다.
  아이폰에서 사파리 기반이 아닌 첫 웹브라우져로 등록된 오페라미니는 아직까지는 보완할 점이 많아 보입니다. 일단 한국에 한정지어 보면, 국내에 중간 서버가 없기에 사파리보다 속도의 강점은 없고, 페이지 로딩 자체도 일부 포탈은 프레임 자체가 깨져 나오는 듯 최적화가 필요한 모습이 보이고 있습니다. 다만, 중간 서버를 통해 데이터를 압축해서 보내기 때문에 3g 환경에서 pc와 동일한 트래픽을 보이는 (정확히는 PC 환경의 웹에서 플래쉬만 뺀) 사파리에 비해 무선 데이터 요금상의 이점은 있지만 아직까지는 그것외에는 특별히 장점을 찾기 힘들어 보입니다. 물론 아이폰용 오페라 미니 첫 버전이니 만큼,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를 바래야 겠습니다.

덧글

  • 작은소망의아스카 2010/04/13 14:07 #

    저도 써봤는데 패킷을 적게 먹는 페이지의 경우에도 프록시를 거치기 때문에 이경우는 오히려 사파리가 났더군요 , 3g 환경에서 트래픽을 줄이는데에는 도움이 되지만 wifi를 사용할때에는 그냥 사파리가 빠르더군요
  • 키치너 2010/04/13 21:22 #

    트래픽의 면에서는 확실히 나은 것 같습니다만, 기본적인 브라우저 기능이 불편해서 아직까진 사파리를 대체할만큼은 안되는 것 같습니다.
  • 천하귀남 2010/04/13 14:26 #

    애플이 오페라가 아이폰에서 직접 HTML랜더링하는걸 허용할리가 없으니 결국 저모양이 되는군요.
  • 키치너 2010/04/13 21:25 #

    오페라 미니는 애초에 무선 데이터 사용을 줄일 목적으로 개발된 프로그램이라 저런 면이 장점이자 단점이 되는 것 같습니다.

    SKT 같은 경우는 옴니아2에 오페라 미니를 기본으로 탑재하면서 중간 서버를 한국에 설치해, 매우 빠른 속도를 보이고 있기도 하죠.

    그리고 프레임 깨짐과 텍스트 크기 문제는 오페라에서 해결해야 할 문제라고 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